디크립트에 따르면 국제연합(UN)이 최근 브리핑을 통해 개발도상국은 암호화폐에 대한 조치를 취해야 한다고 권고했다. UN은 “암호화폐가 개발도상국의 화폐 주권을 위협할 수 있다. 암호화폐 사용을 제한하는 규정을 도입해야 한다. 또한 모든 암호화폐 월렛 대상 등록 의무화를 시행하고, 암호화폐 관련 광고를 금지해야 한다”고 전했다. 이어 “암호화폐 기술 기반 거래에 세금을 부과하는 등의 조치로 암호화폐 사용을 덜 매력적으로 만들 것을 권고한다. 혹은 금융기관의 암호화폐 보유및 암호화폐 서비스 제공을 금지하는 방안도 있다”고 덧붙였다. UN은 “암호화폐가 개인 및 금융 기관에 가져올 혜택보다 국가에 끼칠 불이익이 더 크다”고 평가하며 “정부는 공공재 역할을 담당하는 자체 결제 시스템을 개발하고 CBDC 생성을 모색하라”고 전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