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인터넷진흥원(KISA)은 과학기술정보통신부와 국민이 체감할 수 있는 블록체인 서비스를 발굴하기 위한 '2022년 블록체인 누리단'을 발족했다고 20일 밝혔다.

KISA는 이번 블록체인 누리단 운영을 위해 지난 7월 27일부터 8월 31일까지 전 국민을 대상으로 모집을 진행했으며, 지역·성별·연령 등을 고려해 150명을 최종 선발했다.

올해 블록체인 누리단은 ▲2022년도 블록체인 지원사업(24개) 관련 온·오프라인 서비스 체험 ▲개선사항 제시 및 반영 확인 ▲사회관계망서비스(SNS) 홍보 활동 등을 수행한다. 특히 내년 혁신 서비스 선정에 참여해 국민 눈높이에 맞는 서비스를 발굴할 예정이다. 

권현오 KISA 디지털기반본부장은 "KISA는 블록체인 지원사업에 대한 완성도를 높일 것"이라며 "국민 실생활과 밀접한 영역에 블록체인 기술이 확대될 수 있도록 누리단과 지속적으로 소통하겠다"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