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인텔레그래프에 따르면, 샌프란시스코 소재 IT 스타트업 퍼비노(Pubinno)가 비트코인 결제 인프라를 시스템에 통합했다. 이에 따라 회사가 운영하는 맥주 자판기에 비트코인 결제가 도입된다. 퍼비노는 "라이트닝 네트워크를 활용해 소액결제를 즉시 처리할 수 있다"면서 "확장성, 속도, 거래비용 등 여러 변수를 고려해 다른 암호화폐를 결제 수단으로 추가할 것"이라고 밝혔다. 퍼비노는 지난달 해커톤(LightningHackdaysIST)에서 라이트닝 네트워크를 활용한 BTC결제를 선보인 바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