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석우 두나무 대표는 10일 '2022 춘계 한국 블록체인 학술대회'에서 "법, 제도를 만드는 분들께 부탁드린다. 국회에서 논의되고 있는 가상자산 기본법에 '세이프하버(Safe Harbor)' 원칙을 만들어달라"며 "무엇을 할 수 있고, 또 하면 안되는지 분명한 기준이 필요하다"고 말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