토종 블록체인 플랫폼 위믹스 운영사 위메이드가 미국 마이크로소프트로부터 200억원이라는 거액을 투자받는다.

2일 위메이드는 210억원 규모의 전환사채를 사모 형태로 발행한다고 공시했다. 대상자는 미국 마이크로소프트다. 

위메이드 측은 "회사 경영상 목적 달성을 위한 시너지 효과 여부 및 필요한 자금 조달을 위한 투자자의 납입능력, 투자시기 등을 고려해 선정했다"고 밝혔다. 

아울러 위메이드는 이날 마이크로소프트 외에도 CB 발행 등의 형태로 신한자산운용과 키움증권으로부터 추가 투자를 유치받았다. 총 투자액은 약 700억원 규모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