월가 은행들이 연방준비제도의 중앙은행 디지털화폐(CBDC) 연구를 두고 기존 은행의 근간을 흔들 수 있다고 지적했다.

24일(현지시간) 코인데스크US에 따르면, 월가에서 로비를 담당하는 기관인 은행 정책 연구소(BPI)를 운영하는 그렉 배어는 “연준의 연구는 CBDC의 이점을 약화하고 대신 CBDC가 금융 시스템을 어지럽히고 소비자와 기업을 해치게 할 것”이라고 말했다.

미국 은행 연합(American Bankers Association)도 “디지털 달러를 출시한다는 건 기존 은행 자금의 71%를 차지하는 예금이 연준으로 이동하는 위험을 가져올 것”이라고 서한을 통해 밝혔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