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FT 마켓 플레이스 오픈씨가 거래 비용 절감을 위해 자체 개발한 시포트(Seaport) 프로토콜로 마이그레이션 하겠다고 공식 블로그를 통해 발표했다. 마이그레이션이란 한 운영 체제에서 더 나은 또는 새로운 운영 체제로 옮기는 과정을 의미한다. 오픈씨는 프로세스를 개선하고 기존 와이번 프로토콜에서 시포트 프로토콜로 마이그레이션 함으로써 플랫폼 거래 비용을 약 35% 절감할 수 있다고 설명했다. 시행되면 내년 한 해 동안 이용자가 4.6억 달러 상당을 절약할 수 있을 것으로 추정한다. 또한 전자 지갑(월렛) 서명을 읽고 이해하기 쉽게 만들 수 있게 된다. 코인데스크는 "서명 명확성 개선은 지난해 수백만 달러의 NFT 피싱 사기에 따른 보안 조치인 것으로 보인다."고 언급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