우크라이나를 지원하기 위한 암호화폐 기부액이 5000만 달러(약 602억 원)를 돌파하면서, 우크라이나 정부 역시 암호화폐 기부 활성화에 나서고 있습니다.

우크라이나 정부는 암호화폐 기부자들을 대상으로 에어드랍을 진행하고, 대표적인 밈코인(Meme coin)인 도지코인(DOGE) 기부를 받기 시작했습니다. 다만, 이후 에어드랍을 취소하고 우크라이나 군대를 지원하기 위한 NFT를 곧 발표할 예정이라고 밝혔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