암호화폐 시장을 제도화하기 위한 각국 정부와 국제기구의 움직임이 본격화되는 가운데 미국 상원의회가 암호화폐 규제 법안을 내놓았어요. 최근 미국의 공화당 상원의원 민주당 상원의원이 합심해 암호화폐 시장 법안을 발의했는데요 이는 양당이 함께하는 초당적 법안이에요. 해당 법안에는 암호화폐 시장의 1차 규제 기관으로 증권거래위원회(SEC)가 아닌 선물거래위원회(CFTC)를 지정하는 내용이 담겼어요. 그동안 암호화폐 업계는 SEC의 고강도 규제를 우려해 관련 제도가 마련될 경우 CFTC가 규제 책임 기관이 돼야 한다고 주장했기 때문에 이번 법안은 암호화폐 업계에 친화적이라는 평가를 받고 있어요. 법안은 또 최근 테라·루나 사태로 불거진 스테이블코인의 안정성 문제와 관련해 모든 스테이블코인 발행자는 발행한 스테이블코인 가치에 상응하는 양질의 유동자산을 준비금으로 확보해야 한다는 내용도 담고 있어요. 아울러 이 같은 보유자산 내역을 대중에 공개하도록 했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