우블록체인이 셀시우스의 자문 파트너인 커클랜드앤엘리스(Kirkland & Ellis LLP)가 발표한 보고서를 인용해 “셀시우스가 세계 최대 달러 연동 스테이블코인 USDT 발행사 테더로부터 8억 4100만 달러를 대출 받았으나, 대출을 갚지 못해 담보금을 청산 당하면서 9,400만 달러의 손실을 봤다”고 보도했다. 그러면서 “또 셀시우스는 3ac에 7,500만 달러를 대출해 준 뒤 이를 돌려받지 못하게 되자 담보금을 청산했지만 결국 4,060만 달러의 손실을 입었다”고 설명했다. 앞서 코인니스는 셀시우스 네트워크 대차대조표에 약 12억 달러 규모의 구멍이 있다는 내용의 보고서가 발표됐다고 보도한 바 있다. 


모이자 - NFT커뮤니티

MOI - NFT의 모든 것

MOI - NFT의 미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