블룸버그는 지난 19일 스테이블코인 테라USD와 암호화폐 테라(이하 루나)를 개발한 테라폼랩스의 공동창업자인 권도형 최고경영자(CEO)를 조명했습니다.

블룸버그는 "암호화폐 시장에서 가장 영향력 있고 논란의 여지가 있는 인물 중 한 명"이라고 평가했습니다. 특히 권 CEO를 두고 '루나틱스의 왕'이라고 표현했습니다. 루나틱스는 테라 생태계를 위해 루나 토큰을 보유하는 이들을 지칭하는 표현으로 테라 생태계를 지키기 위해 노력하고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