러시아 내무부가 암호화폐 사기 관련 자금 세탁 서비스 제공자들을 추적해 형사 책임을 물리는 방안을 검토하고 있다. 당국은 "불법적으로 얻은 자금을 세탁해 암호화폐 사기범들을 돕겠다는 이른바 '드롭퍼'들의 서비스에 대한 수요가 증가하고 있다"며 "암호화폐 투자의 인기를 악용하는 사기범들에게 도움을 주는 시민들에 대한 형사 처벌을 도입하기를 희망한다"고 밝혔다. 드로퍼들은 암호화폐 불법 자금 운용자들로부터 은행 계좌나 암호화폐 월렛으로 자금을 이체받고, 이를 다시 다른 월렛으로 나누거나, 현금화하는 역할을 하는 것으로 알려졌다. 내부무의 계획대로 형사 처벌이 도입되면 드로퍼들은 4~7년의 징역형을 받게 된다. 


모이자 - NFT커뮤니티

MOI - NFT의 모든 것

MOI - NFT의 미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