두나무가 향후 5년간 총 5000억원을 투자해 서울 본사 및 지방 거점 오피스 등에 모두 1만개의 신규 일자리를 창출하기로 했다고 12일 밝혔습니다.

두나무는 이를 위해 전국 주요 광역시에 지역 거점 오피스를 신설하고, 유망 스타트업을 육성해 지방·IT 인재들을 위한 일자리 창출에 적극 나설 계획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