업비트 운영사인 두나무가 하이브 엔터테인먼트와 미국에 합작법인을 설립했다.
두나무 관계자는 "하이브와 합작법인 설립이 완료됐다"고 22일 밝혔다.
하이브는 지난해 11월 공시를 통해 두나무와 합작사 설립을 위한 지분교환을 했다. 이석우 두나무 대표는 지난 1월 코인데스크 코리아와의 인터뷰에서 “(2022년) 상반기에 합작법인을 설립하고 미국에서 NFT 거래소를 열 예정”이라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