글로벌 투자은행(IB) 골드만삭스가 알고리듬 기반 스테이블 코인이 장기적으로 살아남기 위한 방안을 제시했다.

17일(미국시간) 더 블록 보도에 따르면, 골드만삭스는 "현재 스테이블 코인은 결제 수단으로서 쓰임이 별로 없다"며 "실생활에서의 사용성이 확대되면 스테이블 코인에 대한 안정적인 수요 토대가 마련될 것"이라는 취지의 보고서를 발간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