가상자산 거래소 고팍스(운영사 스트리미)가 금융위원회 산하 금융정보분석원(FIU)에 원화마켓 거래를 재개하기 위해 사업자 변경 신고서를 제출했다.

고팍스는 7일 웹사이트를 통해 "가상자산사업자 변경 신고서를 제출했다"고 밝혔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