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국 하원 의원들이 비은행 기업의 스테이블코인 발행 허용 가능성을 언급한 가운데 미국 재무부 국내금융 담당 차관인 넬리 량(Nellie Liang)도 "은행에 국한했던 스테이블코인 발행 가능 기관 범위가 더 넓어질 수 있다"고 밝혔다. 코인데스크에 따르면 그는 18일(현지시간) 워싱턴 금융서비스포럼에서 "지난해 은행에만 스테이블코인 발행을 허용했던 스테이블코인 규제에는 약간의 유연성이 있다"며 "은행에만 국한하려는 의도는 없고, (비은행의 발행에도) 개방적인 입장"이라고 밝혔다. 앞서 미국 하원 금융위원회 소속 민주당 의원들은 의회가 도입을 추진 중인 스테이블코인 규제법은 비은행 기업들이 정부가 승인한 스테이블코인 발행업체가 될 수 있는 새로운 길을 열어줄 것이라고 밝힌 바 있다. 


모이자 - NFT커뮤니티

MOI - NFT의 모든 것

MOI - NFT의 미래